게임물관리위원회 정책연구소, 본격 업무 가동

2020년 04월 07일 15시 13분 58초

게임물관리위원회(이하 ‘게임위’, 위원장 이재홍)는 합리적이고 예측 가능한 게임 정책 수립을 위한 ‘정책연구소’ 출범에 따른 제반 준비를 마치고 본격적인 업무가동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지난 3월 게임위 조직개편과 함께 게임위 사무국 산하의 별도 조직으로 신설된 정책연구소는 변호사 및 석·박사 인력을 배치하여 전문성을 확보하고자 하였으며, 게임 전반의 다양하고 전문적인 조사·연구와 정책 개발을 수행하기 위한 목적으로 출범했다.

 

본 연구소는 출범 첫 해를 맞아 게임 이용자 등 국민을 대상으로 게임 관련 이용행태 및 인식 등 기초조사를 시작으로, 유사 분야 및 해외 정책 동향과 시사점, 법·제도 개선사항 발굴 등 다양하고 전문적인 조사·연구를 수행하는 한편, 이를 기반으로 합리적인 정책을 수립하고 추진할 예정이다.

 

특히 문화콘텐츠와 정책, 법률 등 관련 분야의 전문가로 구성된 ‘게임통합정책자문단’을 구성·운영하여 민-관 거버넌스에 기반한 정책의 전문성과 예측가능성을 확보할 계획이다.

 

나아가 정책 분석과 제언, 전문 학술지 발간, 국제 게임정책 포럼 개최를 비롯한 국제 협력 등 게임분야 최고의 싱크탱크로서 국제적으로 인정받는 전문 연구기관이 되는 것을 중장기 로드맵으로 제시했다.

 

취임 이후 역점 사업 중 하나로 정책연구소 출범에 공을 들여온 게임위 이재홍 위원장은 “4차 산업혁명시대 게임은 산업과 문화적 측면에서 더욱 중요한 역할을 차지할 것이며, 올바른 방향성을 제시할 수 있는 정책 연구가 필수적”이라며, “다양한 연구결과와 제언, 학술자료 축적을 통해 게임 산업과 문화 성장의 발판이 될 수 있는 정책을 적극 개발하는 한편, 다양한 전문가와 관계자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게임의 혁신 성장을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조건희 / desk@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창간 20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

창간 20주년 축전 이벤트 당첨자